‘속지 마세요’ 친환경이래서 비싼 돈 주고 샀더니 제대로 기만당했죠

환경보호에 대한 사람들의 인식이 높아짐에 따라 더 비싼 비용을 치르고서라도 친환경을 내세운 물건을 소비하려는 이들이 늘고 있다. 하지만, 친환경을 실천한다던 기업들이 홍보문구만 친환경을 내세우고 있을 뿐, 일반 플라스틱과 다름없는 제품을 판매하고 있어 소비자 기만 논란이 곳곳에서 터져 나오고 있는데, 어떻게 된 일인지 자세히 알아보자.

“한국에서는 여전한데 뉴욕에서 줄폐업했죠”

코로나19 사태임에도 불구하고 국내 스타벅스의 인기는 여전하다. 하지만 국내와 달리 뉴욕 스타벅스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큰 타격을 입을 수밖에 없었다고 하는데, 과연 어떤 위기를 겪고 있는 것일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