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귀설에 재조명 중인 21년 전 심은하가 은퇴하며 남겼던 한마디

심은하가 은퇴 21년 만에 복귀할 수 있다는 보도가 나온 가운데 은퇴 당시 진행했던 인터뷰가 재조명 되고 있다. 당시 심은하는 “연예계로 돌아간다는 것은 너무 힘이 부친다”라며 심경을 전했었다. 또한 금전적으로도 여유가 있다는 내용도 함께 전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