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들 사이에서도 ‘합성 아니냐’ 말 나온다는 졸리+피트 2세 사진

안젤리나 졸리와 브래드 피트 딸이 둘을 절묘하게 빼닮은 얼굴로 화제가 되고 있다. 샤일로 졸리 피트는 2006년에 태어나 올해로 16세 이다.엄마의 입술과 아빠의 눈매, 엄마와 아빠의 좋은 점만 골라 닮은 만큼 샤일로는 두 사람의 끼를 물려받아 엔터테인

이혼 6년 만에 화제된 ‘안젤리나 졸리’의 열애설 상대

안젤리나 졸리는열애설이 생겼습니다.상대는 팝스타 위캔드인데요. 작년 6월 두 사람이 저녁식사를 함께하러 가는 모습이 포착된 뒤, 두 번의 만남이 더 발견되어 두 사람이 사귀는 것 아니냐는 의혹이 불거졌습니다.

“헐리웃에서 가장 핫한 배우 2세, 이렇게 성장했습니다”

결혼 이후 브래드 피트와 안젤리나 졸리는 3명의 친자녀와 입양한 3명의 자녀까지 총 6남매를 키웠다. 이들 역시 월드 스타의 자녀인 만큼 대중의 시선을 피할 순 없는데, 그중에서도 최근 완벽한 스타일 변신으로 빼어난 미모를 자랑하는 딸 샤일로 졸리 피트의 모습을 살펴보자.

안젤리나 졸리랑 키스신 찍고도 ‘최악이다’ 밝힌 남자 배우

흥행한 로맨스 영화, 드라마를 보면 남녀 주인공의 키스신이 반드시 들어가곤 한다. 하지만 당장이라도 사랑에 빠질 것 같이 마냥 로맨틱해 보이는 키스신에도 몇몇 배우들은 불만을 토로하곤 하는데, 과연 어떤 키스신이 배우에게 ‘최악이다’라는 말을 이끌어냈는지 알아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