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운전 저지르고 매니저에게 뒤집어 씌우려했던 배우들의 현재

이정재와 권상우의 과거 음주운전 논란이 재조명되고 있다. 두 사람은 과거 음주운전을 범하고 “매니저가 그런 것이다”라는 해명으로 대중에게 비난을 받았다. 현재 이정재는 연출자로서 영화 ‘헌트’ 개봉을 앞두고 있으며 권상우는 ‘위기의 X’에 캐스팅됐다.

멧갈라 참석한 정호연 옆 다정한 포즈 취하고 있던 여성의 정체

‘오징어게임’으로 세계인들의 사랑을 받게 된 정호연이 화제다. 정호연은 지난 2일 2022 멧갈라 행사에 참석해 세계적으로 유명한 이들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루이비통 글로벌 엠버서더답게 루이비통 아이템을 장착한 정호연의 비주얼이 팬들의 시선을 끌고 있다.

친구에게 500원 주고 예명 샀던 국문과 여대생, 이렇게 자랐습니다

영화 ‘찬실이는 복도 많지’로 자신의 이름을 대중에게 알린 배우 강말금의 비하인드 스토리가 알려졌다. 강말금은 ‘찬실이는 복도 많지’로 청룡영화상을 비롯한 여러 영화 시상식에서 43세의 나이에도 불구하고 신인여우상을 휩쓸었다.

‘130년 만에 처음’ 오징어 게임 정호연이 한국 최초로 이뤄낸 성과

‘보그’의 표지 모델은 그야말로 모델을 꿈꾸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한 번쯤 꿈꿔본 꿈의 무대입니다. 그런 ‘보그’의 이번 2월호의 표지모델로 발탁된 사람이 바로 정호연입니다. 정호연은 작년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 게임>에 출연해 전 세계적인 인기를 끌었었는데요.

‘죄송하긴 한데…’ <고요의 바다> 비판에 정우성이 작심하고 한 말

2021년 최고의 기대작 중 하나였던 넷플릭스 드라마 <고요의 바다>가 예상외의 부진을 겪으며 제작자인 정우성에게까지 비난이 가해지고 있다.<고요의 바다>는 배우 정우성이 제작에 참여, 공유, 배두나 등 내로라하는 배우가 주연을 맡으며 기획 단계에서부터 큰 화제를 모았던 작품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