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 처음 간 한국인들이 경악한다는 엘리베이터, 타는 방법이…

누구나 한 번쯤은 유럽여행에 대한 로망이 있을 것이다. 하지만 막상 갔는데 당황하는 경우도 있다고 한다. 바로 유럽의 수동 엘리베이터 때문이다. 문을 닫아야만 움직이는 엘리베이터부터 문 없이 움직이는 파터노스터까지 다양한 엘리베이터가 있다.

‘포기했다’ 또다시 봉쇄 들어간 유럽의 참혹한 현재 상황

현재 전 세계 오미크론 확산 상황이 심각합니다. 유럽은 하루 수만 명의 확진자가 발생하며 재봉쇄에 들어가겠다고 밝혔는데요. 연말연시 행사도 대폭 축소했죠. 가장 참혹한 크리스마스가 될 듯한 현재 상황은 어떨지 함께 살펴보도록 하죠.

“지금 동남아 여행 가도 될까요?” 질문에 현지 교민들의 대답

국내에서 지난 1일부터 ‘위드 코로나(단계적 일상 회복)’가 시작된 가운데 막혔던 하늘길 또한 열렸다. 이에 따라 해외여행을 준비하는 관광객들이 증가하며 TV 홈쇼핑에 다시 등장한 해외여행 패키지 상품이 인기를 끌고 있는데, 그렇다면 실제 해외여행이 가능할지 알아보자.

‘아직 여긴 안돼’ 해외여행 리스트에서 빼야할 여행 경고 국가

단계적 일상 회복인 위드 코로나로 방역체계가 전환되며 달라진 풍경을 맞이하고 있다. 다중이용시설 운영시간제한이 사라지고 사적 모임 허용 인원도 늘어났는데, 그렇다면 우리나라보다 먼저 위드 코로나를 시행한 국가들의 현재 상황을 알아본다.

‘오징어 게임’에 빠진 유럽인들에게 “딱지 칠까?” 묻자 보인 반응

<오징어 게임>이 최근 전 세계 83개국 1위를 석권하며 넷플릭스 시리즈 최고 인기를 모은 가운데 드라마 속 게임에도 큰 관심이 쏠리는 중이다. 실제로 파리의 골목과 네덜란드의 거리에는 드라마에 나온 게임을 하는 사람들로 가득하다는데, <오징어게임>에 빠진 유럽인들의 상황을 함께 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