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년 전, 워런 버핏 식사권 6억에 구입한 중국 사업가 근황

주식의 신으로 불리는 워런 버핏과의 점심 식사는 많은 사람들이 꿈꾸는 자리이다. 식사 자리에서 오가는 투자 관련 이야기들이 큰 가치를 가지고 있기 때문인데, 그동안 워런 버핏은 매년 자신과 점심 식사를 하며 질문을 할 수 있는 이벤트 참가권을 경매에 붙여왔다.

‘한국은 선진국이냐?’라는 질문에 중국인들이 보인 반응

현재 대한민국은 객관적인 지표를 통해 선진국에 도달했음을 확인할 수 있다. 하지만 국내 일부 누리꾼들은 아직 대한민국이 상위권 개발도상국에서 벗어나지 못했다고 주장하는데, 최근에는 중국에서도 “한국은 선진국이 맞는가?라는 질문이 올라와 화제가 됐다. 중국인들은 한국을 어떻게 생각할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