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살 아들 있는데도 44사이즈 유지 중인 22년차 여배우의 몸매

배우 오윤아의 과거부터 현재까지 몸매가 화제를 모으고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몸매가 진짜 마네킹 같은 오윤아’라는 제목으로 사진 여러 장이 올라왔다. 44살의 나이에도 불구하고 오윤아는 아름다운 미모와 몸매를 자랑했다.

‘어디세요? 금방 갈게요’ BTS 진이 밤늦게 이연복 셰프 집에 방문한 이유

이연복 셰프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방탄소년단 멤버 진이 보내준 딸기 선물 사진과 함께 뒷이야기를 공개했습니다. 이연복 셰프와 진의 일화는 팬들의 마음에 훈훈함을 전해주었는데요. 이연복은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진이 직접 따서 선물한 딸기 사진을 올렸습니다. 이연복은 “오후 10시가 넘은 밤늦은 시간에 갑자기 전화벨이 울렸다”라는 내용으로 글을 시작했는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