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3세 여성 임원 탄생” 파격적인 인사 발표한 회사 이곳이었다

미래에셋이 최근 인사·조직 개편안을 발표한 가운데 임원 승진에서 여성 인력과 MZ 세대를 대거 발탁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번 인사 결정에서는 무엇보다 ‘여성인재 발탁’이라는 키워드에 맞게 승진자 중 14명이 여성 임원으로 이름을 올렸다.

이건희-홍라희 만나게 하려고 양가 부모들이 펼친 치밀한 작전

이건희 회장과 홍라희 여사는 1967년부터 2020년까지 약 53년간 결혼 생활을 이어왔다. 그런데 두 사람은 사실 집안의 주선에 의해 만나게 된 정략결혼이었다고 하는데, 둘의 결혼을 성사시키기 위해 양가 어른들은 남다른 노력을 기울였다고 전해진다.

1년 동안 ‘700억’ 벌었다는 허경환이 투자하겠다고 밝힌 곳

회사 창업 10년 만에 자금을 전부 회수하며 성공한 CEO가 된 허경환이 또 한 번 변신에 나섰다. 허경환은 허닭 매각 대금으로 최근 서울대 컴퓨터공학부 김건희 교수가 연구실 연구원들과 함께 창업한 AI 스타트업 ‘리플AI’에 투자했다.

한의대 도전 나섰던 아나운서, 수능 끝나고 이런 결단 내렸다

2021년 1월 KBS 아나운서 김지원은 돌연 퇴사를 선언하고 한의대를 목표로 새로운 도전을 시작하겠다는 결심을 알렸었다. 아나운서로 살아오며 희열을 느꼈지만 조금 더 나다운 모습을 구체화하기 위해 공부가 필요해졌음을 느꼈을 때 한의학을 만났다고 한다.

네이버 수장된 1981년생 여자 대표이사, 스펙 살펴보니…

네이버의 새로운 수장을 맡게 된 80년 대생 CEO 최수연 대표이사에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네이버는 3월 14일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하면서 최수연 글로벌 사업 지원 책임 리더를 신규 CEO로 승진시킨다고 발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