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진 덕분에 해외 진출한 했다는 트로트 가수, 이사람입니다

영탁은 ‘줄 서는 식당’의 인터뷰에서 “BTS와 ARMY(아미) 덕분에 해외 진출까지 할 수 있었다며” 감사함을 표현했다. 영탁은 멜론 뮤직 어워드에서 그의 히트곡인 “찐이야”를 불렀는데, BTS 멤버 ‘진’을 연상케 하여 팬들의 관심을 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