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진 덕분에 해외 진출한 했다는 트로트 가수, 이사람입니다

영탁은 ‘줄 서는 식당’의 인터뷰에서 “BTS와 ARMY(아미) 덕분에 해외 진출까지 할 수 있었다며” 감사함을 표현했다. 영탁은 멜론 뮤직 어워드에서 그의 히트곡인 “찐이야”를 불렀는데, BTS 멤버 ‘진’을 연상케 하여 팬들의 관심을 샀다.

방탄소년단 뷔와 데이트했던 배우, 최근 걱정스러운 근황 전해왔다

방탄소년단 뷔와 10년 지기라고 알려져 있는 배우 최우식이 뷔와 데이트한 이후로 갑작스런 병원행 소식을 전해 많은 네티즌들의 걱정을 사고 있다. 네티즌들은 최우식이 이것 때문에 입원한 것 같다고 추측하고 있는데 자세한 내용은 기사를 통해 확인해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