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에 몰빵했던 워렌버핏이 얻은 시세차익·배당금 수준

투자의 귀재로 불리는 ‘오마하의 현인’ 워런 버핏이 이끄는 버크셔 해서웨이가 애플에 투자해 얻은 투자 수익이 공개되었다. 버크셔 해서웨이는 2016년에서 2018년 사이 총 360억 달러(43조 원)를 들여 애플 지분 5%를 확보한 것으로 전해졌다.

‘동학개미vs서학개미’ 주식 수익률 차이 이렇게나 심하다고?

해외 주식에 투자하는 개인투자자들이 높은 수익률을 거둬 흐뭇한 미소를 짓고 있다고 하는데, 조사에 의하면 실제로 국내와 해외 주식 투자자들의 수익률 차이는 무려 두 배에 이른다. 이에 대한 상세한 내용을 함께 알아보자.

20만원짜리 주식이 1년만에 3만원으로 처박은 진짜 이유

신풍제약은 코로나 치료제가 나올 것이라는 소식에 주가가 1,500% 이상 폭등하기도 했는데, 이후 다양한 악재가 터져 나오면서 현재 주가는 최고가 대비 반의 반 토막에도 미치지 못하는 수준이다.